핫이슈
  • 태풍경로, “6일(토) 부산 앞바다에 다다른다”
  • 허이선인턴 기자

  • 입력:2018.10.05 09:52

 



주말을 앞두고 태풍 콩레이의 북상경로가 누리꾼들의 관심을 끌고 있다. 오늘 오후 3시부터 제주와 남부지방이 콩레이의 본격영향권에 들면서 주말동안 전국이 영향을 받을 전망이다.

 

 

현재 태풍 콩레이는 현재 중심기압 975 헥토파스칼, 최대풍속 초속 32m/s의 중간강도의 중형급 태풍이다.

 

기상청에 따르면, ‘콩레이의 이동 예상경로는 다음과 같다. 5() 오전 3시 오키나와 서북서쪽 약 170km 부근 해상을 지났던 콩레이는오후 3시에 제주서귀포 남남서쪽 약 500km부근 해상을 지난다.

 

콩레이가 부산 남동쪽 약 20km 부근 해상에 이르는 6() 오후 3시가 태풍의 영향이 가장 클 것으로 예상되는 때다.

 

이후 7() 오전에 독도 동북동쪽 약 310km 부근해상을 지나 7일 오후 이후부터는 일본 쪽으로 방향을 틀 예정이다.

 
 



▶에듀동아 허이선인턴 기자 edudonga@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에듀동아에 있습니다.







  • 목록

  • 위로

작성자 필수
내용
/500글자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