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업·시험
  • 녹십자, 18일부터 신입사원 공채시작…27일 마감
  • 유태관인턴 기자

  • 입력:2017.09.13 16:47

 

 

 

녹십자는 오는 18()부터 27()까지 2017년 하반기 신입사원 공개채용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공채는 ()녹십자 ()녹십자홀딩스 ()녹십자엠에스 ()녹십자웰빙 ()목암생명과학연구소에서 진행하며 모집 부문은 영업 생산·품질관리(QM) 연구개발(R&D) 관리 등이다.

 

접수 마감 후 진행될 채용절차는 서류전형 인적성검사 1차 면접 최종 면접 순이으로 최종 합격자들은 지원부문별 신입사원 연수를 받은 후 12월 해당부서에 배치될 예정이다.

 



▶에듀동아 유태관인턴 기자 edudonga@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에듀동아에 있습니다.





  • 목록

  • 위로

작성자 필수
내용
/500글자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 많이 본 기사

AD

▶ 에듀동아 핫클릭

외고(국제고)·자사고 폐지,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문재인 대통령이 외고(국제고)·자사고 폐지를 공약으로 내세운 이후 각 시·도교육감들도 나서 외고(국제고)·자사고의 폐지에 대한 각기 다른 주장을 펼치고 있습니다. 그동안 외고(국제고)·자사고 폐지를 주장해왔던 조희연 서울시교육감은 서울 시내 몇몇 외고와 자사고에 앞으로 5년 더 학생을 뽑도록 허락하면서 “교육부 차원에서 외고·자사고 폐지에 대한 근거를 마련해야 한다”고 한발 물러선 입장을 보이기도 했습니다. 앞으로 교육부가 외고(국제고)·자사고 폐지에 대해 어떻게 결정할지에 귀추가 주목되는 가운데 이 문제를 놓고 찬반 논란도 여전히 뜨겁습니다.
외고(국제고)·자사고 폐지를 찬성하는 입장에선 이들 학교가 고교 서열화를 유발해 사교육 부담을 가중시키므로 폐지해야 한다는 입장입니다. 반면 외고(국제고)·자사고 폐지에 부정적인 입장을 보이는 경우도 있습니다. 특목고와 자사고를 폐지한다면 우수인재를 교육할 방법이 더욱 줄어든다는 것이지요.
여러분은 외고(국제고).자사고 폐지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외고(국제고)·자사고 폐지에 찬성한다.
53%
외고(국제고)·자사고 폐지에 반대한다.
44%
잘 모르겠다.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