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업·시험
  • 롯데, 신입채용 14일 마감… 지원 전 꼭 확인해야 할 것은?
  • 유태관인턴 기자

  • 입력:2017.09.13 13:09

 

 

 

롯데그룹 2017 하반기 신입채용이 오는 14() 마감을 앞두고 연일 화제에 오르고 있다.

 

모집 부문은 식품부문(8개 사) 관광부문(4개 사) 서비스부문(11개 사) 유통부문(8개 사) 유화부문(4개 사) 건설·제조부문(5개 사) 금융부문(4개 사)으로 8개 부문, 44개 사에서 신입을 채용한다.

 

이번 신입채용의 진행 결과 및 계획 같은 경우 입력한 이메일을 통해 안내됨으로 자신이 자주 사용하는 이메일 주소를 기재함과 더불어 최대한 정확히 기재를 해야 한다.

 

또한 최대학력이 석/박사인 경우에도 자신이 나온 전문대/대학을 필수로 입력해야하며 특히, 최종 제출 후에는 수정이 불가하니 지원 전 다시 한 번 누락된 내용은 없는지, 오타가 난 부분은 없는지를 꼼꼼히 확인하여 불이익 받는 일이 없게 해야 한다.  



▶에듀동아 유태관인턴 기자 edudonga@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에듀동아에 있습니다.





  • 목록

  • 위로

작성자 필수
내용
/500글자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 많이 본 기사

AD

▶ 에듀동아 핫클릭

외고(국제고)·자사고 폐지,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문재인 대통령이 외고(국제고)·자사고 폐지를 공약으로 내세운 이후 각 시·도교육감들도 나서 외고(국제고)·자사고의 폐지에 대한 각기 다른 주장을 펼치고 있습니다. 그동안 외고(국제고)·자사고 폐지를 주장해왔던 조희연 서울시교육감은 서울 시내 몇몇 외고와 자사고에 앞으로 5년 더 학생을 뽑도록 허락하면서 “교육부 차원에서 외고·자사고 폐지에 대한 근거를 마련해야 한다”고 한발 물러선 입장을 보이기도 했습니다. 앞으로 교육부가 외고(국제고)·자사고 폐지에 대해 어떻게 결정할지에 귀추가 주목되는 가운데 이 문제를 놓고 찬반 논란도 여전히 뜨겁습니다.
외고(국제고)·자사고 폐지를 찬성하는 입장에선 이들 학교가 고교 서열화를 유발해 사교육 부담을 가중시키므로 폐지해야 한다는 입장입니다. 반면 외고(국제고)·자사고 폐지에 부정적인 입장을 보이는 경우도 있습니다. 특목고와 자사고를 폐지한다면 우수인재를 교육할 방법이 더욱 줄어든다는 것이지요.
여러분은 외고(국제고).자사고 폐지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외고(국제고)·자사고 폐지에 찬성한다.
53%
외고(국제고)·자사고 폐지에 반대한다.
44%
잘 모르겠다.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