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엔터
  • 김용희 선생님이 엮은 우리나라 역사 동시
  • 최송이 기자

  • 입력:2017.08.21 14:15

 



출판사 리잼이 ‘김용희 선생님이 엮은 우리나라 역사 동시’를 최근 출간했다. 시인의 풍부한 감정과 상상력으로 압축한 동시는 동화와 달리 어린이들의 ‘생각하는 힘’을 길러준다. 역사를 담은 동시 45편을 통해 과거를 돌아보고 미래에 대한 올바른 안목을 길러 나갈 힘을 기를 수 있다. 


○ [책소개] 동시로 배우는 우리나라 역사

역사 이야기는 매우 흥미롭다. 힘센 나라의 침략을 지혜롭게 물리친 조상의 이야기를 들으면 어깨가 우쭐해지다가도 나라 잃은 이야기에는 힘이 빠지게 된다. 역사는 자랑스럽기도 하고 아쉽기도 한 과거의 기록이기 때문. 이러한 역사의 이야기를 동시로 읽는다면 어떨까?

‘김용희 선생님이 엮은 우리나라 역사 동시’를 통해 소개되는 45편의 역사 동시는 초등학교 교과서에 상당수 수록된 친숙한 이야기들이다. 동시로 표현된 건국 신화, 삼국시대, 고려, 조선, 일제강점기, 해방, 분단 시대 등 어린이들이 꼭 알아야 할 우리나라 역사 이야기들이 한 권에 실려 있는 것. 어린이들은 이 책을 통해 숱한 어려움을 슬기와 노력으로 이겨낸 우리 겨레를 생각하게 될 것이다. 


○ [저자 소개] 엮은이 김용희 

아동문학평론가이자 동시인. 서울에서 태어나 경희대 국어국문학과를 졸업하고, 같은 학교 대학원에서 박사학위를 받았다. 1982년 ‘아동문학평론’을 통해 평론 활동을 시작했으며, <쪽배> 동인으로 동시조를 쓰고 있다. 지은 책으로 아동문학평론집 ‘동심의 숲에서 길 찾기’ ‘디지털 시대의 아동문학’ 등과 동시조집 ‘실눈을 살짝 뜨고’ ‘김용희 동시선집’ 등이 있다. 방정환문학상, 경희문학상, 한국아동문학상, 이재철아동문학평론상을 받았으며 현재 경희대 국어국문과에서 학생들을 가르치며 <한국아동문화연구센터> 전임연구원, 계간 ‘아동문학평론’ 편집주간으로 활동하고 있다.

 

 



▶에듀동아 최송이 기자 songi121@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에듀동아에 있습니다.





  • 입력:2017.08.21 14:15
  • 저작권자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 목록

  • 위로

작성자 필수
내용
/500글자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 많이 본 기사

AD

▶ 에듀동아 핫클릭

외고(국제고)·자사고 폐지,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문재인 대통령이 외고(국제고)·자사고 폐지를 공약으로 내세운 이후 각 시·도교육감들도 나서 외고(국제고)·자사고의 폐지에 대한 각기 다른 주장을 펼치고 있습니다. 그동안 외고(국제고)·자사고 폐지를 주장해왔던 조희연 서울시교육감은 서울 시내 몇몇 외고와 자사고에 앞으로 5년 더 학생을 뽑도록 허락하면서 “교육부 차원에서 외고·자사고 폐지에 대한 근거를 마련해야 한다”고 한발 물러선 입장을 보이기도 했습니다. 앞으로 교육부가 외고(국제고)·자사고 폐지에 대해 어떻게 결정할지에 귀추가 주목되는 가운데 이 문제를 놓고 찬반 논란도 여전히 뜨겁습니다.
외고(국제고)·자사고 폐지를 찬성하는 입장에선 이들 학교가 고교 서열화를 유발해 사교육 부담을 가중시키므로 폐지해야 한다는 입장입니다. 반면 외고(국제고)·자사고 폐지에 부정적인 입장을 보이는 경우도 있습니다. 특목고와 자사고를 폐지한다면 우수인재를 교육할 방법이 더욱 줄어든다는 것이지요.
여러분은 외고(국제고).자사고 폐지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외고(국제고)·자사고 폐지에 찬성한다.
53%
외고(국제고)·자사고 폐지에 반대한다.
44%
잘 모르겠다.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