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학입시
  • 2021학년도 수능 개편 시안 발표… 절대평가제 둘러싸고 ‘기대와 우려’
  • 김재성 기자

  • 입력:2017.08.10 11:59

 

‘2021학년도 수능 개편 시안’이 발표됐다. 수능 개편 시안의 주요 내용은 △2015 교육과정에 따른 공통사회·공통과학 과목 신설 △기존 탐구영역(사회탐구/과학탐구/직업탐구)은 1개 영역 에서 1개 과목만 선택하도록 과목 수 축소 △진로선택과목으로 분류된 과탐 Ⅱ 수능출제범위에서 제외 △EBS 연계 축소 및 폐지 등이다.

이밖에 특히 많은 이들의 관심이 집중된 것은 전 과목 수능 절대평가제의 도입 여부. 이에 대해 교육부는 두 가지 안을 제시했다. 1안은 일부 과목에서만 절대평가를 시행하는 것으로 기존 영어와 한국사 과목과 더불어 공통사회·공통과학과 제2외국어 및 한문 과목에서 절대평가를 실시하는 것이고, 2안은 7개 모든 과목에서 절대평가를 실시하는 것. 교육부는 공청회를 통해 최종안을 결정하겠다고 밝혔다.



○ 절대평가 일부 과목만 도입… 나머지 과목 ‘학습 쏠림현상’ 우려

일부 과목에서만 절대평가를 실시하는 1안의 경우 학생과 학부모 입장에서는 수능 체제 변화가 적어 대입을 안정적으로 준비할 수 있다는 것이 장점. 졸업생들에게도 재도전의 기회가 보장된다. 고교 입장에서는 기존과 유사한 수능으로 수월하게 학생들에게 수능 준비를 시킬 수 있고, 대학 입장에서는 변별력을 유지할 수 있어 학생 선발이 수월하다는 것이 긍정적.


하지만 이런 기대효과에도 불구하고 상대평가를 실시하는 나머지 주요과목으로의 학습 쏠림현상을 해결하기 어렵고, 수능에 대한 학습부담을 경감시켜준다는 절대평가의 취지에 완전히 부합되지는 못한다. 이로 인한 사교육 의존현상을 해소하기에는 한계가 있다는 것.



○ 전 과목 절대평가 도입 시 ‘수능 외 전형’ 학생 부담 가중

2안대로 전과목 절대평가가 도입될 경우 수능에 대한 부담을 경감시키고 공교육 정상화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하지만 우려의 목소리도 있다. 전 과목 절대평가가 시행되면 수능에 대한 수험생들의 부담이 경감될 수는 있으나, 역으로 학생부교과와 비교과 활동에 대한 부담이 가중될 수 있어 이로 인해 또 다른 사교육이 성행할 수 있다는 것. 대학의 입장에서도 수능 변별력이 크게 약화되기 때문에 수능 외 전형요소를 통해 수험생을 선발하려 할 수 있어 학생의 부담이 실질적으로 경감되었다고 보긴 어렵다.


진학사 입시전략연구소 우연철 수석연구원은 “2021학년도 수능 개편시안 중 수능 절대평가 적용방법의 경우 일부 과목 시행안과 전 영역 시행안 모두 기대와 우려를 동시에 지니고 있다”며 “교육현안을 정책으로 해결할 수 있다는 무리한 생각보다 공교육은 교사와 학생이 함께 만들어가야 함을 명심해야 한다”고 말했다.


 



▶에듀동아 김재성 기자 kimjs6@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에듀동아에 있습니다.





  • 입력:2017.08.10 11:59
  • 저작권자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 목록

  • 위로

작성자 필수
내용
/500글자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 많이 본 기사

AD

▶ 에듀동아 핫클릭

외고(국제고)·자사고 폐지,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문재인 대통령이 외고(국제고)·자사고 폐지를 공약으로 내세운 이후 각 시·도교육감들도 나서 외고(국제고)·자사고의 폐지에 대한 각기 다른 주장을 펼치고 있습니다. 그동안 외고(국제고)·자사고 폐지를 주장해왔던 조희연 서울시교육감은 서울 시내 몇몇 외고와 자사고에 앞으로 5년 더 학생을 뽑도록 허락하면서 “교육부 차원에서 외고·자사고 폐지에 대한 근거를 마련해야 한다”고 한발 물러선 입장을 보이기도 했습니다. 앞으로 교육부가 외고(국제고)·자사고 폐지에 대해 어떻게 결정할지에 귀추가 주목되는 가운데 이 문제를 놓고 찬반 논란도 여전히 뜨겁습니다.
외고(국제고)·자사고 폐지를 찬성하는 입장에선 이들 학교가 고교 서열화를 유발해 사교육 부담을 가중시키므로 폐지해야 한다는 입장입니다. 반면 외고(국제고)·자사고 폐지에 부정적인 입장을 보이는 경우도 있습니다. 특목고와 자사고를 폐지한다면 우수인재를 교육할 방법이 더욱 줄어든다는 것이지요.
여러분은 외고(국제고).자사고 폐지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외고(국제고)·자사고 폐지에 찬성한다.
54%
외고(국제고)·자사고 폐지에 반대한다.
43%
잘 모르겠다.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