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계소식
  • 취준생, 서류전형 합격하려면?… ‘자격증-자소서-토익점수’순으로 꼽아
  • 이원상 기자

  • 입력:2017.05.16 14:19

 

취업준비생 중 절반이 입사 첫 관문인 서류전형을 통과하기 위해 전공 관련 자격증과 토익점수 등 공인외국어시험 점수, 그리고 자기소개서를 집중적으로 준비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YBM넷이 설문조사기업 오픈서베이에 의뢰해 서울·경기에 거주하는 20대 남녀대학생 1000명을 대상으로 ‘2017년 상반기 입사지원 현황’을 조사했다. 그 결과, 전체 응답자의 60.3%(복수응답)가 서류전형에 합격하기 위해 전공 관련 자격증이나 오피스 활용능력 시험인 MOS 자격증, 한자능력검정시험 자격증 등을 취득할 계획인 것으로 나타났다.

 

그 뒤를 이어 자기소개서 작성하는 방법을 익히겠다는 응답이 51.2%, 토익이나 토익스피킹 등 공인외국어시험 점수를 취득하겠다는 응답이 49.0%로 나왔다.

 

올해 상반기 입사 지원 여부를 묻는 질문에는 응답자의 33.6%가 ‘했다’고 답했다. 제출한 지원서 수는 5개 미만(57.7%), 5개 이상~10개 미만(20.8%), 10개 이상~20개 미만(11.0%)의 순이었고, 연령대가 높아질수록 제출한 입사지원서 수가 많은 것으로 조사됐다.

 

한편, 2017년 들어 지금까지 서류전형에 합격한 적이 있다고 밝힌 응답자들에게 합격 비결(복수응답)을 물은 결과, ‘완성도 높은 자기소개서’(50.4%)라고 답한 사람이 가장 많았다. 이외에도 학교·전공·학점 등을 나타내는 학력(47.0%)과 직무 관련 인턴·대외활동·아르바이트 등 업무경험(47.0%)이 도움이 됐다는 의견도 있었다. 자격증과 공인외국어시험 점수를 합격 비결로 꼽은 응답자들도 각각 38.3%와 34.3%로 높은 비중을 차지했다.

 

YBM넷 관계자는 “직장을 구하기가 점점 더 어려워지면서, 취준생들이 취업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여러 가지 스펙을 동시에 준비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에듀동아 이원상 기자 leews111@donga.com

위 기사의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에듀동아에 있습니다.





  • 입력:2017.05.16 14:19
  • 저작권자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 목록

  • 위로

작성자 필수
내용
/500글자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 많이 본 기사

AD

▶ 에듀동아 핫클릭

고교학점제 도입,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최근 교육부가 ‘고교학점제’ 도입을 위한 전문가 태스크포스(TF) 팀을 마련했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고교학점제 도입에 대한 관심이 뜨겁습니다. 고교학점제란 고교에서도 대학처럼 다양한 선택과목을 개설해 학생들이 원하는 수업을 골라 수강하고 졸업학점을 이수하는 제도를 말합니다. 문재인 대통령은 대선 후보 당시 “고교학점제를 도입해 학생들의 학업 수준에 따라 기초과목이나 심화, 교양 과목을 골라 들을 수 있게 함으로써 창의적 인재를 기를 것”이라고 밝힌 바 있습니다.
고교학점제를 도입하면 학생의 흥미와 적성에 맞는 수업을 들을 수 있어 진로 선택에 도움이 된다는 것이 고교학점제를 찬성하는 사람들의 입장입니다. 반면 고교학점제가 도입되면 학생들은 결국 입시에 유리한 과목만 선택할 우려가 있다는 입장도 있습니다.
여러분은 ‘고교학점제 도입’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고교학점제 도입에 찬성한다.
58%
고교학점제 도입에 반대한다.
37%
잘 모르겠다.
3%